default_setNet1_2

윤화섭 시장, 4천억 투입되는 카카오 데이터센터 유치 성공

기사승인 2020.09.09  10:11:48

공유
default_news_ad1

- 안산시 카카오 국내연구소 1호 유치 발표 윤시장 “시민과 약속 지켜서 기쁘다” 강조

윤화섭 안산시장은 지난 8일 ㈜카카오 데이터센터 국내연구소 1호 유치 성공에 대해 시민과의 약 속을 지켰다는 사실에 기쁘다고 강조했다. 사진_김민주 기자

“4천억 원이 투입되는 초대형 규모의 카카오 데이터센터 안산시 유치는 시민 여러분이 끊임없이 보내준 관심과 응원 덕분입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카카오 국내연 구소 1호 유치 성공을 8일 공식 발표 했다.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되는 이 사업은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는 동시에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하는 시 경쟁력을 한 단계 끌어 올릴 수 있는 기회로 평가받는다. 한양대 ERICA 캠퍼스 내 캠퍼스 혁신파크 부지 1만8천383㎡에 4천억을 투입, 조성되는 카카오 데이터센터 및 산학협력시설은 올해 행정절차를 거쳐 내년 착공에 들어가 2년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우선 경제적 파급효과는 안산시 자체 분석 결과 ▲생산유발효과 8천36억원 ▲부가가치유발효과 3천715억원 ▲직간접 고용 등 일자리 창출효과 2천700명 등으로 예상되지만, 실제 운영이 시작된다면 그 이상의 효과도 기대된다. 365일 24시간 내내 운영되는 하이퍼스케일 규모의 데이터센터가 건립 되는 만큼 안산시는 전폭적인 행정 지원에 나선다. 많은 양의 전력이 안정적으로 공급 되도록 전기 인입·용수공급 부분에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기초공사 관련 협의에 적극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아울러 지속적인 실무진 협의를 통해 ㈜카카오, 한양대와 함께 미래성장 산업 육성은 물론 지역상생을 위한 공 헌사업도 마련해 추진할 계획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도시 경쟁력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희소식을 전하게 된 동시에 시민과의 약속을 지켰다는 사실에 기쁘다”며 “성공적으로 사업이 마무리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주 기자 kyoung5123@hanmail.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