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윤화섭 안산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초소 현장 점검

기사승인 2019.10.04  09:56:30

공유
default_news_ad1

윤화섭 안산시장은 1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해 운영 중인 가축질병 농장통제 초소 3개소를 방문해 방역태세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안산 지역 내 돼지 농가는 상록구 팔곡일동 소재 1곳(259두)으로, 시는 ASF 차단·예방을 위해 지난달 25일부터 방역초소를 설치하고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3교대 24시간 차량출입통제, 거점소독 등을 실시하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다른 지역보다 안산시의 양돈규모는 작지만, ASF가 발생되지 않도록 빈틈없는 방역체계 구축에 나서달라”며 “안산시도 적극 방역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석일 기자 mo3mo@hanmail.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